백종원 오뎅볶음 간단하게 만드는 어묵볶음 황금레시피

백종원 오뎅볶음 간단하게 만드는 어묵볶음 황금레시피

아이들이 방학이 되니 3끼를 밥을 먹이려고 하니 하루가 은근 바쁘다고 할까요? 아침 먹고 난 뒤 점심 점심 먹고 난 뒤 저녁~~ 우와 하루가 짧고 길다는 것은 지금을 말하는 것 같아요. ​ 앞으로 길게 2주간 아이들과 있어야 하는데 빨리 시간이 갔으면 하는 바람인데요. ​ 오늘은 그나마 좀 덜 더워서 요리를 좀 했어요. 아이들이 좋아하는 반찬 중 하나가 오뎅볶음인데요. ​ 가장 만만한 레시피가 바로 백종원 어묵볶음이랍니다 맛있고~ 간단하게 만들기도 하고 맛도 똑떨어진다는 점 그래서 자주 만드는 것 같아요. 

​ 재료 : 오뎅 400g, 대파 반대, 양파 1/2개, 당근한줌

양념 : 진간장 3숟갈, 설탕 1숟갈, 참기름 1숟갈, 물 100ml, 깨소금 약간, 소금 약간, 기름 1숟갈, 다진 마늘 1숟갈

​ 재료는 비교적 간단해요 어묵이랑 그리고 야채는 당근, 양파, 대파 양념은 집에 있는 재료로 이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 

오뎅은 빠르게 익는 납작한 것이 개인적으로 먹기도 좋은 것 같아요. 400g을 준비한 후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줍니다 

양파는 1/2개를 채를 썰어서 준비하고 당근도 한줌 정도 되는 양을 채를 썰어서 준비합니다. 대파는 1/2대를 총총 썰어서 준비합니다. 

이제 재료 준비는 완료 이제는 볶아주기만 하면 되는데요. ​ 우선 식용유를 1스푼 넣어주고 그다음 다진마늘 1스푼을 넣어줍니다. 

그럼 마늘향이 솔솔 나는데요 타기 쉬우니 빠르게 저어서 마늘을 볶아줍니다. 

그다음 마늘향이 솔솔 날 때 어묵을 넣고 볶아주는데요.

볶다 보면 간을 하다 보면 타기 쉬운데 이럴 때 백종원 오뎅볶음은 물을 반컵 100ml를 넣어서 볶아줍니다. ​ 이렇게 물을 넣으면 부들부들해지기도 하고 타지 않고 쉽게 만들 수 있어요. 물의 양이 100ml라서 볶다 보면 금세 물기가 줄어들기에 편하게 볶음요리를 할 수 있어요 

​ 그다음 간을 하는데요 진간장 3스푼을 넣은 후 설탕 1스푼을 넣습니다 여기서 계량은 수저로 계량합니다. 

그럼 물기가 서서히 줄어들면서 간이 오뎅에 스며드는데요 저는 중간 불로 볶아주었습니다 

그다음 양파와 당근을 넣어서 같이 볶아줍니다.

거의 물기가 줄어들었다고 생각이 드는데요.  대파를 마지막에 넣어줍니다.  

  그리고 최종적으로 참기름 1스푼과  통깨 약간을 넣고 마지막으로 볶아주면  백종원 어묵볶음 완성!!       

맛있는 냄새가 솔솔~  개인적으로 자주 만들어 먹는데  신기한 것은 간이 똑떨어진다는 점  간을 보고 난 뒤 싱거우면 살짝  소금을 더 넣어도 되는데  저는 딱 맞게 간이 떨어지더라고요

제가 좋아하는 반찬이기도 하고  저의 가족들이 가장 좋아하는 반찬이라  늘 만들고 있는데~~ 고춧가루가 전혀 들어가지 않아서  아이들도 잘 먹는답니다..  ​ 무엇보다 좋은 점은 간편하게 빠르게  만들 수 있기도 하고 언제나 맛있다는 점  그래서 자주 만드는 것 같아요

 무엇보다 뜨거울 때 먹어야지 맛있는데요  냉장고에 살짝 들어갔다 나오면  좀 딱딱해지는 느낌도 있는데 바로 만들어서  먹으면 따끈하게 먹을 수 있어서  자꾸 손이 가는 반찬이라고 할까요?  ​  아무튼 불을 많이 사용하지 않아서  요즘 같은 여름철에 자주 해먹게 되는  어묵볶음 레시피라고 생각이 들어요.  

영상 레시피가 편하신 분들은 아래의  영상을 보고 만드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  

  여름이라 매일 무엇을 만들어야 하나  특히나 아이들이 있다 보니 매일 같이  요즘 신경을 쓰고 있는데요.  ​  아이가 있다 보면 아무래도 아이 위주인  반찬을 만드는 것 같은데 어묵을 좋아해서  요즘 자주 만들고 있어요.  ​  

역시나 오늘도 믿고 하는 레시피로 만들었는데  언제나 기본은 하는 맛이기도 하고  쉽기 때문에 요리 초보자들도 쉽게 만들 수 있을 것 같아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